무당을 질리게 하는 진상손님 베스트 7

조회 수 29385 추천 수 0 2011.04.29 16:27:12

무당을 질리게 하는 진상손님 베스트 7

 

어느 무교인이 욕먹을 각오를 하고 지금까지 겪어본 상담 손님들을 중심으로 이런 저런 유형들을 정리하여 <무당을 질리게 하는 사람들>이란 글을 썼다.

지금까지 무당들이 스스로를 반성하고 비판하는 글들은 많이 있었지만 무당들이 아닌 그들을 찾는 손님을 비판하는 것은 흔하지 않는 현상이라 여기에 옮겨 본다.

이 글은 상담을 하는 무교인이나 점집을 찾아 조언을 구하는 사람들 모두 가볍게 웃으며 넘어갈 것이 아니라, 무교인을 찾아 갈 때 좀 더 기본적인 예의를 지키면서 상담하는 시간은 내 인생에서 아주 신중하고 소중한 시간이라는 것을 인식하고 무당집을 찾아야 하는 것이 아닌가 한다.

무교인의 상담 결과에 따라 그 사람의 운명이 바뀔 수 있다.

물론 무교인의 조언을 듣고 마는 사람, 일부분 참고를 하는 사람, 전적으로 믿고 따르는 사람 등 여러 형태의 사람들이 있다.

하지만 무교인을 찾아 신점을 보고 상담을 했을 때는 어느 정도 그 사람이 결정하는데 영향을 미친다고 생각한다.

또 어떤 결정을 하기 어려워 무교인의 조언을 듣고 그쪽으로 결정을 하는 경우도 있다.

이럴 경우 무교인들의 말 한마디가 그 사람의 운명을 바꿀 수 있는 아주 중요한 조언이 되므로 하는 사람과 듣는 사람 모두 신중하고 소중하게 생각하여야 할 것이다.

장난이나 호기심으로 점을 보러 다니는 사람들이 아래의 유형에 많이 해당 되지 않나 생각한다.

 

 크기변환_사본 -IMG_1382.jpg

 

◆ 진상 손님 베스트 1

묻고 또 묻고 같은 질문을 계속 반복하는 손님

 - 무당이 녹음기냐? 했던 말 계속 반복하게 묻고 또 묻고 하는 사람

 - ON 만 누르면 계속 반복하여 말하는 녹음기로 착각하는 것은 아닌지 몰라,

 

진상 손님 베스트 2

점 한번 보고 나서 시도 때도 없이 전화하는 손님

 - 한두 번 정도, 아니 세 번까지는 괜찮지만 무당도 사생활이 있는데 시도 때도 없이 전 화로 계속 묻는 사람,

 - 물건을 사도 서비스 기간과 유효기간이 정해져 있는데 끈질기게 묻고 또 묻는 사람

 

◆ 진상손님 베스트 3

앉자마자 하는 말 “나 원래 이런데 안 다니는데”

 - 그래서 어쩌라고, 내가 오라고 했어? 내가 강제로 끌고 와서?

    자기발로 와 놓고 첫마디가 이렇게 나오면 점사는 ‘꽝’이다.

 - 안 다니는데 왜 왔어? 끝까지 다니지 말지,

 

◆ 진상 손님 베스트 4

벙어리 손님

 - 맞으면 맞다, 틀리면 틀린다. 한마디 반응도 없이 금붕어처럼 눈만 껌벅이다 돌아가는 사람,

- 내가 금붕어가 사는 어항 속의 물이냐? 눈만 껌벅이다 가게? 왜 왔어?

   일반 대화에서도 서로 주고받는 것이 있어야 하는데, 하물며 자신의 일을 이야기 하는 데 한마디 응답도 없이 일방적으로  나 혼자 떠들게 만드는 사람

 

◆ 진상 손님 베스트 5

앉자마자 나는 굿을 많이 해봤어, 굿은 안해요. 라고 먼저 말 하는 손님

 - 병원에 와서 진찰은 받으며 나는 처방은 필요 없다고 하는 사람이다.

 - 이것은 무당들의 잘못도 있지만, 그렇다고 무당이 맨날 굿만 시키나?

   사람에 따라 다 틀리는데, 처음부터 해보지도 않은 굿을 많이 했다고 장벽을 내려 까 는 이런 사람은 정말 싫어~~

 

◆ 진상 손님 베스트 6

자기 말만 하고 가는 손님

 - 무당에게 상담하러 왔는지 자기 말만하려고 왔는지, 처음부터 끝까지 계속 자기 혼자 이야기 하고 떠들다가 열 받고 흥분하여  목에 핏대까지 세우며 실컷 떠들고 난 뒤 돌 아갈 때는 들은 이야기가 하나도 없다고 하는 주접떠는 손님,

 - 내가 말할 틈이 있어야 말을 하지~~ , 틈도 주지 않고서 무슨 뚱딴지같은 소리~~

 

◆ 진상 손님 베스트 7

기본적인 예의라고는 찾아 볼 수가 없는 손님

 - 겨울에 맨발로 와서 다릴 뻗고 앉든가, 발가락을 후비고 껍데기를 벗기고 앉아 있는 사 람, 그리고 반말 비슷하게 하면서건방을 떠는 사람

 - 이런 사람들이 밖에 나가서는 무당들은 예의가 없다고 떠들고 다닌다.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
23 엑소시스트 천궁아기씨 권오숙 - 삼재(三災)란 천궁아기씨 2012-09-15
22 엑소시스트 천궁아기씨 권오숙 - SBS 당신이 궁금한 이야기 Y 제13회 2010.01.22 (Fri) 방송 imagefile 천궁아기씨 2012-01-06
21 서울굿의 유파 각심절본,구파발본,노들본 유래 imagefile 천궁아기씨 2011-04-29
» 무당을 질리게 하는 진상손님 베스트 7 imagefile 천궁아기씨 2011-04-29
19 무교를 믿는 마음 자세 imagefile 천궁아기씨 2011-04-29
18 신 받을 사주인가요..? 천궁아기씨 2011-04-04
17 신 받아라~~~신 받으란 말의 이해 천궁아기씨 2011-04-04
16 무당(巫堂) 천궁아기씨 2011-04-04
15 막 신 받은 애기무당들의 고민 천궁아기씨 2010-07-01
14 굿, 원한다고 다 할 수 있는 건 아니다? 천궁아기씨 2010-07-01